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서울교통공사 새봄맞이 터널 물청소 실시

기사승인 2024.04.03  13:22:45

공유
default_news_ad1

- ‘지하철 초미세먼지 종합대책’ 기반 26년까지 초미세먼지 법적기준대비 36% 저감 목표

[금천뉴스 노익희 선임기자] 서울교통공사(이하 ‘공사’)가 봄철 황사 및 초미세먼지에 대비해 4월 6일(토) 새벽 1호선 터널 내 물청소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청소 구간은 공사 관할 1호선 전 구간인 서울역~청량리역(10개 역)이다.
 
공사는 평소 장비로 제거가 힘든 벽체 분진을 직접 제거하여 터널 내 공기질을 개선 시키고자 새벽 청소에 나선다. 살수차 투입과 더불어 터널 벽면을 직접 물청소하고, 배수로의 폐기물을 수거한다. 공사 자회사 서울메트로환경에서는 역사 내부 물청소를 실시한다.
 
   
▲ 지하철 방역 모습
청소는 6일 01:30부터 04:30까지 진행될 예정이다. 선로 청소인 만큼 영업 중에는 진행할 수 없어 새벽에 진행된다.
 
이와 더불어 공사는 2026년까지 법적기준보다 초미세먼지 농도를 30% 이상 줄이기 위해 ‘지하철 초미세먼지 종합대책’을 수립하여 공기질 개선에 전사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승강장에는 국내 최초 ‘강제 배기 시설’을 도입하며, 노후화된 공기 순환설비를 교체하고 친환경 필터를 도입하는 작업을 진행 중이다.
 
김성렬 서울교통공사 선임본부장은 “봄철 황사 및 초미세먼지로 인해 불안감이 높을 시민들을 위해 직접 터널 청소에 나섰다”며 “터널을 비롯한 역사 내 공기질 개선에 전사적 노력을 기울이고 있으니, 시민들께서도 서울지하철을 믿고 이용해 주시길 바란다”고 밝혔다.

노익희 기자 gcns05@daum.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