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불법 촬영 OUT! 서울시, 한강공원 불법 촬영 점검 강화

기사승인 2022.09.08  13:27:11

공유
default_news_ad1

- 시민이 안심할 수 있는 한강공원 이용 환경 조성 위해 지속 노력

[금천뉴스 민주기자] 서울시 한강사업본부는 한강공원 내 불법 촬영을 근절하여 시민이 안심하고 이용할 수 있도록 한강공원 불법 촬영 점검을 강화한다고 밝혔다. 
공중화장실의 경우 장비 및 횟수를 강화해 연중 수시로 점검하며, 8월 한 달간은 여름철 이용객이 많이 찾는 수영장, 물놀이장, 난지캠핑장 등 다중이용시설을 대상으로 불법 촬영을 집중점검 했다. 점검은 기동순찰반이 전담하여 실시한다.
공공안전관 25명으로 구성된 한강 기동순찰반은 한강공원 전역 및 취약지점을 주야간 정기 순찰하고 시민 안전을 유지하는 업무를 수행하고 있다.
 먼저, 한강공원 내 공중화장실 126개 동과 유선장 내 화장실의 경우 월 1회 이상 수시 점검한다. 화장실의 경우 지난 ’19년부터 분기별 불법 촬영 점검을 시행해 왔으나, 횟수를 늘리고 장비를 보강하는 등 점검을 강화해 실시하고 있다.
 불법 촬영 점검 강화를 위해, 한강사업본부는 전문가로부터 불법 촬영의 다양한 사례 인지와 탐색 장비 사용법 숙지를 위한 교육을 진행했으며, 전파탐지기와 렌즈탐지기 등 장비를 이용해 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윤종장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불특정 다수가 이용하는 한강공원이 더욱 안전한 공간이 될 수 있도록 다중이용시설 및 화장실 불법 촬영 집중점검 및 수시 점검을 실시한다.”라며 “앞으로도 시민 여러분께서 더욱 안심하고 한강공원을 이용하실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민주 gcns@hanmail.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