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전국 초등학교 취학통지서 온라인으로 발급

기사승인 2021.12.02  21:17:01

공유
default_news_ad1

- 12.3.(금)~12.12.(일) ‘정부24’에서 초등학교 취학통지서 온라인 발급 서비스 개시

[금천뉴스 민주기자]1953년 취학통지서 제도가 도입된 이후, 68년 만에 전국 모든 초등학교 취학통지서를 온라인으로 확인하고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행정안전부(장관 전해철)와 교육부(부총리 겸 장관 유은혜)는 12월 3일부터 행정서비스통합포털인 정부24(www.gov.kr)에서 2022학년도 취학아동을 대상으로 취학통지서 온라인발급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밝혔다.
  초등학교 취학 예정 아동(2015.1.1.~12.31. 출생)을 둔 예비학부모(세대주)는 12월 3일  아침 10시부터 12월 12일  밤 12시까지 ‘정부24’에서온라인으로 취학통지서를 열람하고 발급받을 수 있게 된다.
  지금까지는 읍, 면, 동 주민센터에서 우편 또는 인편으로 취학통지서를 세대주(학부모)에게 배부해 왔으나, 시간·공간상 제약으로 불편함이 있어 왔다.
   ※ 학부모의 주민센터 직접 방문 시에만 취학대상 아동명부 열람 가능, 맞벌이로 이에 행정안전부는 교육부와 함께 지난 1년여 동안 긴밀하게 협업하여 2022학년도에 초등학교에 입학하는 전국 모든 시도·시군구의 취학아동을 대상으로 취학통지서 온라인 발급 서비스를 구축하여 개시하게 되었다고 설명했다. 
  이에 따라, 초등학교 취학통지서 온라인 열람·발급 서비스 이용을 희망하는 세대주인 학부모는 12월 3일(금) 아침 10시부터 12월 12일(일) 밤 12시까지 PC로 정부24 누리집(www.gov.kr)에 접속하면 해당 아동에 대한 취학통지서를 발급받을 수 있다. 
 이용자의 편의를 위해 정부24 화면 내 ‘자주찾는 서비스’ 메뉴에 ‘취학통지서’ 아이콘을 설치하였다.  
  이용 관련 자세한 문의사항은 정부24 고객센터(1588-2188)를 통해 안내받을 수 있다.
  취학통지서를 발급받은 학부모는 학생과 함께 배정된 학교의 예비소집에 응해야 하며, 취학통지서를 당일 학교에 제출하여야 한다.
  한편, 정부24에서 온라인으로 취학통지서를 발급받지 못한 학부모들은 종전과 같이 우편 또는 인편으로 12월 13일부터 12월 20일 기간중에 수령하게 되며, 관련 사항은 주소별 주민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정부는 2022학년도 초등학교 입학 예정인 아동은 약 40만 명에 이를 것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이번 취학통지서 온라인 발급 서비스를 통해 학부모의 편의성이 크게 향상될 뿐만 아니라 우편 발송으로 발생하는 비용도 대폭 절감*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 10만명이 온라인발급 서비스 이용시 우편(등기) 발송 비용 2억5천3백만원 절감
 전해철 행정안전부 장관은 “취학통지서 온라인발급 서비스 개통으로 취학아동을 둔 보호자의 불편을 줄이고 일선 공무원들의 수고를 덜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라며, “앞으로도 부처 간 협업을 통해 더욱 빠르고 편리한 정부24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민주 gcns@hanmail.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