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금천구, 방역․안전 중심의 추석 종합대책 시행

기사승인 2021.09.14  16:02:12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로나19 확산방지, 안전, 교통 등 7개 분야별 대책 마련

   
▲ 유성훈 금천구청장(사진 왼쪽) 추석 명절을 앞두고 전통시장을 방문해 상인들을 격려하고 있다.

[금천뉴스=노익희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는 구민이 편안하고 안전한 추석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9월 15일부터 9월 23일까지 9일간 ‘2021 추석 종합대책’을 시행한다고 밝혔다.

금천구는 △코로나19 확산방지 △안전대책 △교통대책 △구민불편 해소 △물가안정 △나눔문화 △공직기강 확립, 7개 분야에서 추석 종합대책을 중점 추진한다.

먼저 금천구는 종합상황실, 풍수해대책반, 청소대책반 등 13개 기능별 대책반을 구성하고 일 평균 137명의 근무자가 24시간 상황근무를 실시, 연휴 기간 구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비상 대응체계를 구축한다.

특히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석 연휴기간 재난안전대책본부를 함께 운영한다. 일별 19명 총 95명이 주·야간 교대근무를 실시하고, 확진자 발생 시 역학조사, 자가격리자 관리, 전화상담 등 감염병 예방에 총력을 다할 계획이다. 같은 기간 보건소 선별진료소와 필승아파트에 설치된 임시선별검사소는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까지 매일 운영하며, 생활치료센터도 정상 운영한다.

또 금천구는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재난취약시설, 대형공사장, 다중이용시설, 전통시장 등을 대상으로 시설 안전점검을 실시하고, 기습폭우를 대비해 24시간 수방 대책 상황실도 가동한다.

한편 금천구는 의료공백 등으로 인한 구민 피해가 최소화될 수 있도록 응급진료상황실을 가동하여 ‘연휴 기간 운영하는 병·의원 및 약국 안내’, ‘응급 의료사고 민원신고 접수 및 조치’, 소방방재청(119)·서울시와 응급의료대응 체계를 유지한다.

연휴 기간 중 진료 가능한 의료기관과 약국 운영시간은 120다산콜센터, 119구급상황관리센터, 보건복지상담센터(․129), 응급의료정보제공 홈페이지(www.e-gen.or.kr) 및 스마트폰 어플리케이션, 금천구청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또한 금천구는 추석 청소대행업체가 휴무에 들어감에 따라 추석 연휴 기간 중 9월 20일(월)부터 21일(화)까지 2일간 생활쓰레기를 수거하지 않는다. 이에 청소대책반 운영과 함께 환경미화원 비상근무를 실시하고, 청소대행업체는 주요도로 및 쓰레기 다량 배출지역을 점검하며 쓰레기를 수거할 계획이다.

사회적 거리두기 속 소외되기 쉬운 취약계층을 위한 지원방안도 촘촘히 마련했다. 저소득 중장년 1인 가구와 결식아동 대상 추석맞이 식비 지원, 노숙인 대상 무료급식 확대, 코로나19로 생계가 어려워진 저소득층 대상 추가 한시 생활지원금 지급 등 맞춤 복지대책도 추진한다.

추석 연휴기간 관련 문의 및 불편 사항은 서울시 120다산콜센터나 금천구 상황실로 문의하면 된다.

유성훈 금천구청장은 “추석 연휴기간 동안 주민 모두가 안전하고 편안한 추석을 보내실 수 있도록 종합대책 추진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추석 명절 코로나19 재확산을 막기 위해 구민 여러분들의 방역수칙 준수를 간곡히 부탁드린다”라고 말했다.

노익희 기자 gcns05@daum.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