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남부교육지원청, 공·사립퇴직교직원을 초등돌봄교실 봉사자로 매칭·지원

기사승인 2021.07.28  14:46:02

공유
default_news_ad1

- 교육인생이모작지원센터·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과 협업하여 초등돌봄 봉사단 꾸려 돌봄교실 운영 지원

   
▲ 결핵검진(남부교육지원청 현관)
[금천뉴스 민주기자] 남부교육지원청 (교육장 박래준)은 교육인생이모작지원센터 및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과 협업하여 관내초등학교 돌봄교실에서 아이들에게 돌봄을 지원할 자원봉사자를 매칭· 지원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봉사자 매칭 사업은 관내 초등학교의 △여름방학중 오전돌봄교실 지원 영역 △전일제 전담사 업무 지원 영역으로 구분하여 교육인생 이모작지원센터와 사립학교교직원연금공단에 등록된 퇴직 교직원을 대상으로 모집하여 매칭한 사업으로,
지난 6월 봉사자 모집공고를 통해 60여명의 봉사자가 모집되었고 교육지원청이 봉사자의 거주지 및 학교 선호도, 학교 위치 등을 종합적으로 고려하여 20개 학교에 봉사자를 매칭하였고, 교육인생이모작지원센터가 매칭된 봉사자의 활동비를 지원함으로써 학교 담당자의 업무경감과 학교 예산절감에도 기여하였다. 
또한, 돌봄교실을 5학급 이상 운영하는 학교의 전일제 전담사를 지원하는 봉사자를 매칭함으로써 그동안 운영 학급수가 많아 어려움이  컸던 담당자의 업무부담이 다소 해소될 것으로 보여진다.
특히, 지난 7월 7일 남부교육지원청 2층 강당에서는 봉사자가 학교에서 활동을 시작하기 전에 초등돌봄교실에 대한 이해도를 높여 원활한 봉사활동을 할 수 있도록 초등돌봄교실의 운영방법과 봉사활동 시 유의사항 등을 안내하는 사전설명회를 실시하였다.
 사전설명회는 방역지침을 철저히 준수하며 진행되었으며, 설명회가 끝난 후에는 학교 봉사자의 결핵검진 의무화로 결핵검진이 필요한 봉사자의 진료비 부담 해소를 위해 대한결핵협회의 지원으로 무료 결핵검진을 실시하였다.  
 초등돌봄 봉사단은 공·사립 교직원이 퇴임 이후에도 서울교육 공동체의 일원으로서 저출산 문제의 원인인 맞벌이 가정의 돌봄부담을 개인이 아닌 사회적 책임으로 인식하고 코로나19의 어려운 상황에서도 초등돌봄 봉사자로 자원했다는데 큰 의미가 있다.
남부교육지원청 박래준 교육장은 “이번 매칭 이후 학교에서 활동하는 봉사자를 격려하고 애로사항을 지원하기 위해 방학 중 모니터링을 진행할 예정이고, 향후에도 퇴직 교직원을 통한 돌봄교실 프로그램 운영 등 다양한 지원방안을 기관협업을 통해 지속적으로 발굴하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민주 gcns@hanmail.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