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금천구, 시흥대로에 핀 ‘희망의 꽃' 도심거리 ‘활기’

기사승인 2020.09.18  11:23:51

공유
default_news_ad1

-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근로자들의 아이디어로 화분 제작

   
▲ 시흥5동 은행나무사거리 벤치에 사회적거리두기를 위해 놓인 꽃 화분 모습

[금천뉴스 노익희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가을을 맞아 구의 주요간선도로인 시흥대로의 중앙차로 버스정류장 14개소에 봄철거리화분을 철거하고 가을철꽃으로 걸이화분 380조 설치했다고 18일 밝혔다.

화분에는 푸른색 계통의 웨이브훼츄니아(라벤더스카이블루, 실버)와 붉은색계통의 페리고늄을 2단으로 식재해 코로나19에 맞서 ‘고귀한 희생과 인내(푸른색꽃)속에서 피어나는 강렬한 희망(붉은색꽃)’이라는 의미를 담아 디자인 했다.

또, 지난 화분을 철거하는 과정에서 화분에 있던 초화를 버리지 않고 희망일자리사업 ‘그린뉴딜 도시숲가꾸기’ 근로자들이 꽃화분으로 제작해 다양한 아이디어로 재활용했다.

재활용한 꽃화분은 야외에서도 지켜야 하는 사회적 거리두기가 자연스럽게 실천 될 수 있도록 많은 사람이 앉는 벤치와 파고라에 일정 거리를 두고 놓여졌다.

또, 동네에 쓰레기 불법투기로 생활민원이 끊이지 않는 골목길 등에도 꽃화분을 설치해 쓰레기투기 방지는 물론 마을에 새로운 활기를 유도했다.

유성훈 구청장은 “우리가 지금 어려운 상황이지만 서로 사회적 거리를 잘 유지해 이 위기를 함께 잘 극복해 나가자는 의미에서 가을꽃 걸이화분을 설치하게 됐다며, 사람으로 북적이던 거리곳곳에 사람대신 피어난 꽃과 나무를 보며 주민들이 잠시라도 위안을 얻길 바란다”고 전하였다.

자세한 사항은 금천구 공원녹지과로 문의하면 안내받을 수 있다.
 

노익희 기자 gcns05@daum.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