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금천구, 지적측량에서 등기촉탁까지 한 번에…

기사승인 2020.01.23  21:23:08

공유
default_news_ad1

- 토지분할! 한번에 ‘원큐’ 처리

   
▲ 지난 22일, 금천구(부동산정보과)와 한국국토정보공사(서울남부지사)「토지분할! 한번에 ‘원큐’ 처리」를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금천뉴스 노익희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지적민원 1회 방문으로 측량 신청부터 지적공부 정리와 등기까지 한 번에 해결하는‘토지분할! 한번에 ‘원큐’ 처리‘서비스를 1월부터 시행한다.

구는 본격적인 서비스를 위해 지난 22일 한국국토정보공사(LX공사)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토지분할! 한번에 ‘원큐’ 처리‘는 민원인이 토지분할을 위한 지적측량접수부터 토지이동에 따른 등기촉탁까지 한 번에 처리함으로써 민원인의 1회 방문으로 모든 절차가 완료되는 서비스다.

기존에는 토지분할을 위해서 △지적측량업체에 분할측량 접수 △지적측량수행자의 분할측량 △구청 검사측량 △민원인 토지이동 신청에 의한 지적공부 정리 △토지표시변경 등기촉탁의 절차를 거쳐야 토지분할이 완료됐다. 민원인은 토지분할을 위해 구청과 한국국토정보공사에 각각 방문했고, 처리기간도 약 13일이 소요돼 토지이용에 불편함이 많았다.

구와 한국국토정보공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민원인이 토지분할을 위한 분할측량 의뢰 시 토지이동신청서를 함께 접수해 처리하고, 분할측량과 성과검사측량을 동시에 실시해 민원처리 절차를 간소화했다.

이에 따라 민원인은 토지분할 신청 시 한국국토정보공사에만 1회 방문접수하면 등기촉탁까지 한 번에 처리할 수 있게 됐다. 처리기간도 기존 평균 13일에서 6일로 단축돼 토지소유자가 빠른 시간 내에 토지를 이용할 수 있다.

노익희 기자 gcns05@daum.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