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반려동물 천만시대, 금천구도 함께해요!

기사승인 2019.10.03  16:17:48

공유
default_news_ad1

- 금천구, ‘2019년 반려동물 큰잔치’ 개최

   
▲ ‘2019년 금천구 반려동물 큰잔치’ 포스터

[금천뉴스 노익희 기자] 금천구(구청장 유성훈)가 오는 5일 오후 1시 금천구청 광장에서 ‘반려동물과 함께 인생추억 만들기’를 주제로 ‘2019년 금천구 반려동물 큰잔치’를 개최한다.

서울시 통계에 따르면 반려동물 가구는 2018년 기준 전체 가구 중 20%에 해당 한다. 2019년 6월 30일 기준 금천구에 등록된 반려견 규모가 7,887마리로 6,199명이 소유해 소유자 1명당 1.27마리 반려견을 키우고 있는 것으로 파악됐다.

이에, 금천구는 반려 동물과 보호자를 주인공으로 반려동물 축제를 처음 마련했다. 금천구와 올해 금천구 동물복지정책 자문기구로 출범한 ‘금천구동물복지위원회’가 공동으로 주최한다. 반려문화 교육 및 행사 전문 비영리 시민단체 ‘(사단)유기견없는도시’가 주관한다.

이날 행사는 오후 1시 30분 참석자들을 대상으로 ‘행운권 추첨’이 열리고, 훈련견 시범과 우쿨렐레 공연으로 열기를 높인다.

오후 2시에는 유성훈 구청장을 포함한 주요 내빈이 참여하는 기념식을 진행한다.

이어, ‘펫티켓 OX 퀴즈’, ‘반려동물 운동회’를 진행한다. 또, ‘펫티켓 교실’, ‘반려동물 건강 진단’, ‘기초미용’, ‘간식 만들기’, ‘사진전’ 등 각종 체험 부스 및 부대행사가 진행될 예정이다.

각종 체험 프로그램은 물론, 반려동물 정책 및 입양 상담도 받을 수 있다. 이번 행사는 사전 신청 없이 주민 누구나 참석 가능하다.

한편, 금천구는 반려동물로 인한 주민 갈등 해소를 위해 인식 개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고 보고 2020년 ‘펫티켓 교실’을 운영할 예정이다. 또, 포획된 길고양 중 생존에 가장 큰 위협이 되는 ‘구내염’에 대한 치료를 지원하는 등 동물 복지를 위한 다양한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노익희 기자 gcns05@daum.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