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efault_top_notch
default_setNet1_2

가족상담전화(1644-6621) 24시간 이용하세요

기사승인 2019.09.09  16:50:02

공유
default_news_ad1

- 365일 24시간으로 상담시간 확대, 문자 상담 추가, 임신출산갈등상담 신규 개시

 

 [금천뉴스 민주기자] 여성가족부(장관 진선미)는 평일, 주간 위주로 운영하던 가족상담전화(1644-6621)를 9일(월)부터 365일 24시간으로 확대 운영하고, 청소년도 쉽게 접근할 수 있도록 문자 상담기능을 추가한다.
 ㅇ 또한 한부모가족상담, 양육비이행상담 위주로 운영하던 가족상담전화에 임신출산갈등상담 기능을 추가하여 서비스를 확대한다.
새로 제공되는 임신출산갈등상담서비스는 임신부터 출산, 자녀양육에 이르는 단계별 통합(원스톱) 상담서비스를 지원한다.
 예상하지 못한 임신, 준비되지 않은 출산으로 어려움을 겪는 임산모와 가족에게 ▲ 전화상담원이 초기 정보제공 및 심리·정서상담을 진행하고, ▲ 심층상담 필요 시 건강가정지원센터(22개소)를 통한 전문상담사(44명) 연계, ▲ 입소시설·전문지원기관* 등과 연계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그동안 가족상담전화(1644-6621)에서는 비양육부모의 양육비 미이행으로 걱정하는 한부모를 위한 양육비상담(1번)과 홀로 아이를 키우는 한부모 가족을 위한 한부모상담(2번)을 운영해 왔다.
가족상담전화 기능이 확대됨에 따라 출산후 자녀양육부터 그간 이루어지지 못했던 임신부터 출산까지 위기·갈등상황에 대한 상담, 정보제공 등의 지원이 가능하게 되었다.
 진선미 여성가족부 장관은 “가족상담전화가 계획하지 않은 임신·출산 등으로 위기갈등 상황에 직면하는 많은 여성과 가족들이 의지할 수 있는 버팀목이 되기를 기대한다”라며, “앞으로도 가족에 관한 모든 고민을 나누는 상담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가족상담전화의 상담분야를 단계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민주 gcns@hanmail.net

<저작권자 © 금천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금지>
default_news_ad4
default_side_ad1

인기기사

default_side_ad2
default_setNet4

포토

1 2 3
set_P1
default_side_ad3

섹션별 인기기사 및 최근기사

default_setNet2
default_setNet5
default_bottom
#top
default_bottom_notch